㈜선도소프트, 공간정보 융합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사업 선정


선도소프트는 LX(한국국토정보공사)공사와 함께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이 선정하는
‘2022년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사업’분야 센터기업으로 선정됐다.  

이는 공공·민간 함께 공간정보 융합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신호탄’ 될 것이며, 본격적인 공간정보 생산·개방·유통 생태계 구축이 기대된다.


LX공사는 20일 전주라한호텔에서 열린 착수보고회에서 앞으로 3년 간 140여억 원을 투입해 
공간정보 분야의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하고 340여 종의 공공·민간 공간정보 데이터를 생산·개방·표준·유통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LX공사는 공간정보 분야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하는 한편 민간의 공간정보 데이터를 표준화하고 품질관리를 지원하여 고품질 데이터가 유통되는 체계를 마련한다.


공간빅데이터 기업 ㈜선도소프트는 상가건물 DB와 건축물 공간정보와 융합하여 상가GIS 데이터를 생산·개방·유통 예정이다. 
이를 활용해서 상권분석, 상가지역내 유동인구분석, 관광지내 관광비지니스 분석, 상업지역내 업종별 에너지 소비 분석, 상업지역내 탄소공간지도 구축 등
다양한 활용서비스로 가능해진다.




 




[관련기사]
전북도민일보: https://www.jjan.kr/article/202207205803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