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로 봤다… 코로나가 바꾼 전북 관광!


(주)선도소프트는 2021년 전라북도 관광트렌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코로나로 관광객이 절반 가까이 줄었고 소규모 비대면 관광이 활성화되었다고 분석했다.

또한 전북 관광지 이미지는 전통, 체험, 가족, 자연경관 4가지 키워드로 좁혀졌다.

분석을 맡은 최인호 이사는 소셜미디어 데이터 등을 기반으로 
2021년 4월부터 11월까지 도내 주요 관광지 입장객과 관광지 내 유동인구, 카드 소비 등 관광객 실태를 분석했다.

인스타그램, 유튜브, 네이버 블로그, 카카오맵 리뷰를 통해 도내 28개 주요 관광지에 대한 긍정·부정 이미지를 분석한 결과
코로나19 이후에는 축제보다 드라이브 스루와 같은 비대면 관광 키워드가 두각을 보인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패키지 여행보다 소규모 가족, 연인끼리의 여행을 선호하는 경향이 짙어졌다고 밝혔다. 

[노컷뉴스]  https://www.nocutnews.co.kr/news/5685795